보험뉴스

CM채널은 대면채널 대비 저렴한 사업비와 접근성이 뛰어나 판매채널 다각화를 위한 선호채널로 손꼽히고 있습니다.
하지만 상품 간소화와 같은 방안들이 마련되지 않은 상태이기에 매출 확대가 부진한 상황이며 보험업계느 CM채널이 포화된 보험시장에서 높은 성장 가능성을 보이고 있는 만큼 활성화 방안이 필수적으로 마련되어야 한다는 목소리를 지속적으로 내고 있습니다.

보험업계 소식통에 따르면 올 상반기 생명보험 업계 CM채널은 지난해 같응 기간과 유사한 수치의 매출을 기록하면서 더딘 성장세를 보였습니다,
CM채널은 대면채널 대비 사업비가 저렴하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고 소비자가 보험 상품을 온라인으로 직접 가입하면서 설계사 등의 중간 유통 과정이 생략되기 때문입니다.
이럴 경우 보험사는 설계사에게 지급되는 계약 체결 수수료가 없기 때문에 저렴한 보험료로 상품을 제공할 수 있으며 계약 체결에 따른 사업비를 줄일 수 있습니다.
또한 소비자는 동일한 보장을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의 보험료로 가입할 수 있고 시간과 장소에 제한없이 가입이 가능해 접근성도 높아 많은 장점을 가집니다.